[매경닷컴 MK스포츠 안하나 기자] 배우 왕석현이 고3 수험생들에게 응원 메시지를 전했다.
5일 오전 왕석현은 오는 15일 치러질 ‘2019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있는 수험생들을 위해 공식 SNS를 통하여 진심어린 응원의 마음을 담은 메시지를 업로드 했다.

왕석현은 “열심히 준비하신 만큼 좋은 결과 있기를 진심으로 응원합니다. 날씨가 많이 추워졌으니 감기 조심하시고, 최상의 컨디션으로 시험을 보시기를 바라겠습니다”라며 “형, 누나들 파이팅”이라는 말로 시험을 앞둔 수험생들에게 마음을 전했다.

왕석현은 최근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라이언하트에 둥지를 틀고 활동에 시동을 걸었다.

2008년 영화 ‘과속 스캔들’로 800만 관중을 동원하며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던 귀여움 가득한 ‘썩소’로 주목을 받았던 왕석현은 최근 영화 ‘링거링’을 비롯하여, 인기 속에 종영한 SBS 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에 출연했다.

그는 MBC 새 주말극 ‘신과의 약속’ 등에서 비중 있는 역할을 맡으며 아역 배우에서 성인 배우로 변신을 시도하며 활동영역을 꾸준히 넓혀가고 있다. mk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 sports.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10&aid=0000528458